본문 바로가기

Good-Bye 지긋지긋한 여드름 흉터를 떠나보낼 시간! [건강커뮤니티 > 건강 이슈정보] for Mobile


[모공잡티흉터] Good-Bye 지긋지긋한 여드름 흉터를 떠나보낼 시간!

상담실 조회 : 1,548
여드름 흔적으로 화장 지우기가 두렵다고? 더 이상 여드름 흉터 때문에 고민하지 말자. 붉게 남은 흔적부터 굵게 패인 여드름 자국까지 깨끗하게 없앨 수 있는 레이저 시술을 소개한다.

흉터가 생기는 원인은 단순하다.
사람의 몸에 있는 피부는 상처가 났을 때 자체적으로 상처를 치료하여 원래의 모습으로 되돌려놓는다. 이때 회복되는 과정에서 생긴 흔적이 바로 흉터이다.

상처 부위의 섬유조직은 기존의 피부에 비해 더 많이 생성되거나, 반대로 덜 생성되는데, 그럴 경우 흉터가 생기는 것이다.
여 드름 흉터는 대부분 여드름을 손으로 함부로 짜다가 생긴다. 손톱에 묻어 있던 세균에 감염돼 곪거나, 2차 감염을 일으키면 염증이 더욱 커지고, 짤 때 잘못하여 피부의 일부가 떨어져나감으로써 결국에는 보기 흉한 여드름 흉터가 남게 된다.

자세히 관찰해보면 귤껍질 같이 울퉁불퉁한 피부는 함몰된 부위뿐 아니라 주위 조직도 두껍게 변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여드름 흉터는 섬유조직이 덜 형성된 경우 얼음 표면의 함몰된 자국과 같은 얼음송곳 자국 모양의 함몰형 흉터와, 섬유조직이 과도하게 형성된 경우 켈로이드와 같이 피부 위로 융기된 켈로이드형 흉터로 나타날 수 있다.

여드름 흉터를 받아들이는 정도도 사람에 따라 다르다. 어떤 사람은 별로 대수롭지 않게 여기기도 하지만, 많은 사람이 여드름 흉터로 고민하는데, 이런 경우 여드름 흉터를 줄이는 치료를 받는 것이 환자의 정신 건강을 위해서도 바람직하다.

여드름 흉터 예방법

ㆍ꾸준한 홈케어가 중요
단순히 얼굴을 깨끗이 씻는다는 의미가 아니라 평소 피지 조절과 피지를 제거하는 지속적인 홈케어가 필요하다.

ㆍ자극 없는 부드러운 세안

세안을 할 때 절대로 박박 문질러서는 안 된다. 여드름으로 약해진 피부층이 자극으로 인해서 손상되기 때문에 부드럽게 마사지하듯 세안하는 것이 중요하다.

세안 후 물로 행굴 때는 받아놓은 물을 사용하는 것보다 여드름의 원인인 피부 노폐물을 효과적으로 씻어내기 위해서 흐르는 물로 여러 번에 걸쳐 헹궈내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세안할 때 물은 체온과 비슷한 미지근한 물이어야 하며, 행굴 때는 찬물을 사용하면 모공을 긴장시켜 수축해주어 모공 관리에 효과적이다.

ㆍ세안 후 가볍게 수분 제거

세안 후 수건으로 얼굴을 문질러 닦는 것보다 수건을 얼굴에 덮고 자연스럽게 물기가 흡수되게 지그시 눌러줘야 피부에 수분을 남기면서 자극을 최소한으로 줄일 수 있다. 세안을 너무 자주 하는 것은 오히려 좋지 않으며 하루에 서너 번 정도가 적당하다.

이것이 바로 생활 속의 여드름 피부 스킨케어다. 세안을 올바르게 하는 것만으로도 피부 문제의 많은 것들을 줄일 수 있다.

ㆍ함부로 여드름 짜기 금

여드름 자국이나 흉터는 이러한 스킨케어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여드름에 대한 스트레스로 여드름을 억지로 짜내는 등의 강한 자극을 주어 약해진 피부층의 모세혈관을 파열시켜 붉은 색소침착과 함께 여드름 자국을 남기는 경우가 흔하다.

이는 자칫 자극으로 인한 2차 세균감염으로 여드름을 더욱 악화시키는 원인이 된다. 여드름이 생겼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절대로 여드름을 함부로 짜서는 안 되고, 만약 꼭 짜야 한다면 건드리기만 해도 여드름이 나올 정도일 때, 면봉을 사용해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면서 가볍게 눌러 짜야 한다.

ㆍ피부 자극 줄이기

여드름은 피지가 나오는 끝부분이 막혀 있어서 피지가 밑으로 고여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염증이 생기면서 모낭의 벽이 매우 약해져 있다.

따라서 짓눌러 짜거나, 쥐어뜯듯이 짜거나, 손으로 꾹 눌러 짤 경우 끝이 막혀 있는 위로 나오기보다 모낭 벽이 터지면서 피지선 속의 내용물이 피부 속으로 들어갈 가능성이 더 많다. 이 때문에 염증 부위가 넓어질 뿐 아니라 염증도 더 심해진다.

짜거나 바늘을 이용해서 피고름을 빼주는 행위는 피부 표면에 자극을 주고 흉터를 남기므로 피부과에서 안전한 도구를 이용해 치료를 받거나 제품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좋다. 만약 피부과에 갈 수 없어 셀프 케어가 필요하다면, 소독한 바늘 끝으로 터트린 다음 화장솜을 이용해 살짝 눌러서 짜주고 여드름 제품으로 관리해주어야 한다.

건강 이슈정보

분류
Total 409 RSS
List
 1  2  3  >  >>

전화상담 요청하기

- -

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동의합니다. 동의하지 않습니다.